소개
전시
교육
관람안내
공지사항
검색
일민미술관
사이트맵
SNS
뉴스레터 신청
박물관 스토어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152
일민미술관 건물
5,6층 신문박물관
닫기!
 

기획전시

   
박물관 NOW!

2018 신문박물관 기획전
<뽈은 둥글다 - 신문 속 공 이야기>

전시 일정
2018.07.17 - 10.28

전시 장소
신문박물관 6층

관람 시간
화~일요일 오전 10시~오후 6시 *월요일 휴관

전시 주최
신문박물관 PRESSEUM (관장 김태령)

기획 진행
주연우

기획 지원
최원경, 최혜인

자료협조
홍윤표

전시디자인
최수빈

영상제작
조은지

 

 

 

신문박물관 PRESSEUM은 신문 속 스포츠의 발자취를 살펴보는 《뽈은 둥글다 – 신문 속 공 이야기》展을 개최합니다.

신문은 한국 스포츠의 중요한 순간들을 어떻게 기록하고 있는가!

우리나라 최초의 스포츠 전문기자인 이길용 기자가 1930년 4월 14회에 걸쳐 동아일보에 연재한 ‘조선야구사’ 는 한국 야구의 역사를 파악하는데 중요한 기록입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이길용 기자가 신문과 잡지에 기고한 글을 포함하여 1932년과 1936년에 직접 수집한 올림픽 관련 신문 기사 스크랩북을 최초로 공개합니다. 이길용 기자의 기록을 따라 1920-30년대 우리나라의 체육 문화사와 구기 종목의 흐름을 살펴봅니다.

공과 관련한 근대의 기록뿐만 아니라 해방 이후 국제대회에서 활약한 구기 종목 선수들의 명장면을 신문 사진을 통해 돌아봅니다. 신문 사진에 포착된 당시의 현장감은 수십 년이 지난 오늘날에도 생생하게 전달됩니다. 또한 관객들의 참여로 ‘내 인생의 뽈’을 만들어 나가는 이벤트와 직접 스포츠 기사를 작성해보는 체험 코너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신문 기사를 통해 스포츠의 130여 년의 기록을 살펴보고 여러분의 잊지 못할 공에 대한 추억도 공유해보시기 바랍니다.